‘프랑켄슈타인’ 저자 메리 셀리는 누구? 뮤지컬 ‘메리 셸리’ 8월 개막

뮤지컬 '메리 셸리'ⓒ포스터

세계적인 고전 '프랑켄슈타인'의 저자 메리 셸리의 이야기를 담은 뮤지컬 '메리 셸리'가 오는 8월 초연된다.

제작사 ㈜뷰티풀웨이는 3일 보도자료를 통해 "19세기 영국, 여성이라는 이유만으로 자신의 꿈을 펼치기 어려웠던 당대의 사회에서 자신의 작품, 꿈을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는 '메리'의 이야기가 매력적이었다"면서 이와 같은 소식을 전했다.

이어 "박해림 작가와 이성준 음악감독이 만나 오랜 기간 준비한 작품으로 섬세한 음악과 탄탄한 스토리를 통해 감동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메리 셸리'를 쓴 박해림 작가는 뮤지컬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로 2016년 제1회 한국뮤지컬어워즈 극본상과 2019년 차범석 희곡상 등을 수상했다. 이외에도 박 작가는 '이토록 보통의' '전설의 리틀 농구단' 등의 작품을 통해서 관객과 소통해왔다.

'프랑켄슈타인'의 곡들을 작곡한 이성준 감독은 '벤허' '삼총사' '광주' 등 굵직한 작품에 참여한 바 있다.

연출은 오루피나 연출가가 맡았다. 그는 뮤지컬 'HOPE:읽히지 않은 책과 읽히지 않은 인생'으로 2020년 제4회 한국뮤지컬어워즈 연출상을 수상했다. 이외에도 그는 뮤지컬 '록키호러쇼' '그림자를 판 사나이' '검은사제들' 등을 연출했다.

뮤지컬 '메리 셸리'는 KT&G 상상마당 창작뮤지컬 지원사업 '제4회 상상 스테이지 챌린지'에서 최종 선정된 작품이다.

뮤지컬 '메리 셸리'는 오는 8월 7일부터 10월 31일까지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공연된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세운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