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아내와 27년만에 이혼하며 내놓은 설명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주ⓒ뉴시스/AP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가 아내 멀린다 게이츠와 합의 이혼한다고 밝혔다.

빌 게이츠는 3일 트위터로 공개한 부부 명의 공동 성명에서 “깊이 생각하고 우리의 관계를 위해 많이 노력해본 결과 우리는 결혼을 끝내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 인생의 다음 단계에서 부부로서 함께 성장할 수 있다고 더는 생각할 수 없게 됐다”고 설명했다.

빌 게이츠는 “우리는 지난 27년간 세 명의 훌륭한 아이들을 키웠고 전 세계인들의 건강과 삶에 도움을 주는 재단을 설립했다”며 “우리가 세운 자선 단체 ‘빌앤멀린다 게이츠 재단’은 앞으로도 지속한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우리가 새로운 삶에서 길을 찾을 동안 가족의 사생활 보호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빌 게이츠 부부는 자신이 세운 마이크로소프트에서 만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빌은 마케팅 매니저였던 멀린다와 1994년 하와이에서 결혼했다. 빌 게이츠는 여러 방송에서 아내가 상당히 인상적인 파트너이자 친구라고 말한 바 있다.

빌 게이츠 부부 재산은 1,300억달러(145조원)규모로 추정되고 있다. 이혼에 따라 재산 분할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구체적인 재산 분할 방식이나 규모 등은 아직 분명하지 않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홍민철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