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2023년 폴더블 아이폰 출시 전망…8인치 OLED 탑재”

궈밍치 “생산 대수 2천만대 예상…스마트폰-태블릿 PC 경계 모호해질 것”

폴더블 아이폰 예상 랜더링 사진ⓒ맥루머스

애플이 오는 2023년 폴더블 아이폰을 출시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3일(현지시간) 미국 경제매체 CNBC와 IT 전문 매체 맥루머스 등에 따르면, 애플 분석가로 유명한 대만 TF인터내셔널 증권의 궈밍치 애널리스트는 애플이 2023년 폴더블 아이폰을 출시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궈밍치는 2023년 폴더블 아이폰 생산대수가 1,500만∼2천만대에 달할 것으로 관측했다.

폴더블 아이폰에는 8인치 크기의 폴더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가 탑재될 것으로 궈밍치는 예상했다. 그는 폴더블폰 확대로 스마트폰과 태블릿 PC 간 경계가 모호해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8인치 디스플레이는 태블릿 PC 아이패드 미니(7.9인치)보다 조금 더 큰 수준이다.

궈밍치는 폴더블폰이 향후 스마트폰 제조사 주요 라인업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애플 외에도 다양한 제조사가 조만간 폴더블폰 시장에 뛰어들 것이며, 중국 오포와 비보 등이 2022년 초까지 폴더블폰을 출시할 것으로 분석했다.

이미 삼성전자와 화웨이, 샤오미는 폴더블폰을 출시해 시장 점유율을 놓고 경쟁하고 있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조한무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