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버이날 선물, 받거나 주는 경우 모두 1위는 “현금”

티몬, 고객 700명 대상 설문조사 어버이날 받고 싶은 선물 1위 ‘현금’, 2위는 ‘따뜻한 말 한마디’

용돈봉투 자료사진ⓒ뉴시스

어버이날 최고의 선물은 '현금'이었다. 주고 싶은 선물과 받고 싶은 선물에서 모두 현금이 1위를 차지했다.

온라인쇼핑몰 티몬은 지난달 27~30일 고객 7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어버이날 주고 싶은 선물 1위가 ‘현금’(64%)으로 나타났다고 3일 밝혔다.

이어 홍삼 등 건강식품(14%)과 패션상품(7%), 건강가전(5%) 등의 순이었다.

다만 세대별 차이는 있었다. 그중에서도 30~50대는 높은 비율로 ‘현금’을 선택했다. 50대가 69%로 현금을 선물로 택한 비율이 가장 높았다. 40대 68%, 30대 63%로 나타났다. 반면 10~20대의 경우 직접 고른 선물을 주겠다고 답한 비중이 60%를 차지했다.

받고 싶은 선물에서도 ‘현금’(60%)이 선호도 1위를 기록했다. 2위는 ‘따뜻한 말 한마디’(12%)였다. 뒤이어 건강식품과 여행 상품, 패션 상품, 상품권이 각각 4%를 차지했다.

어버이날 선물의 예산 규모는 지난 설 명절보다 더 컸다. 응답자의 절반이 1인당 평균 선물 비용으로 ‘10만원 초과, 20만원 이하’를 선택했다. 이어 10만원 이하(35%), 20만원 초과~30만원 이하(12%) 순으로 나타났다.

10만원 미만이 84.6%였던 지난 설 선물보다 2배 이상 더 많은 지출이라는 게 티몬의 설명이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윤정헌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