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서 60대 택시기사 무차별 폭행한 20대...경찰, 구속영장 신청

도로서 60대 택시기사 무차별 폭행한 20대ⓒ영상캡쳐

도로 위에서 60대 택시기사를 무차별 폭행한 20대 남성에게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7일 서울 관악경찰서는 택시기사를 폭행해 다치게 한 혐의(상해·공무집행방해 등)로 전날 20대 남성 A 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5일 오후 10시께 서울 관악구 신림동 난곡터널 부근 도로에서 자신이 탑승한 택시를 몰던 60대 택시기사를 도로에서 넘어뜨린 뒤 주먹으로 무차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폭행으로 택시기사는 치아가 깨지고 뒷머리가 찢어지는 등의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112 신고를 받고 출동해 A 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가 택시기사를 폭행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은 전날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되기도 했다. 이 영상은 온라인상에서 빠르게 확산되면서 누리꾼들의 공분을 자아냈고, 이와 관련해 가해 남성의 엄벌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도 등장했다.

경찰은 피의자 조사를 마친 뒤, A 씨에 대한 구속 영장을 신청했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윤정헌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