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출신’ 제이비, 박재범 이끄는 하이어뮤직으로 이적… 14일 신곡

하이어뮤직으로 이적한 아티스트 제이비(JAY B)ⓒ하이어뮤직

아이돌 그룹 GOT7(갓세븐) 출신 JAY B(제이비)가 박재범이 수장으로 있는 하이어뮤직에 둥지를 틀었다.

11일 하이어뮤직은 “그룹 갓세븐의 리더로 활동한 아티스트 JB가 ‘JAY B’(제이비)라는 새 이름으로 하이어뮤직에 합류한다”라고 밝혔다.

제이비는 오는 14일 레이블 합류 후 첫 싱글을 발매할 예정이다.

소속사에 따르면 하이어뮤직의 수장 박재범은 제이비와 직접 만나 영입 의사를 전했고, 두 사람은 논의 끝에 이같이 결정했다.

제이비는 소속사를 통해 “솔로 아티스트로서 새로운 시작인 만큼 더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음악적으로는 자유롭되, 앞으로 어떤 음악을 할지 선택하거나 음악 외적인 부분들에 있어 많은 고민을 거쳤다”라고 하이어뮤직 입단을 결정하기까지의 과정을 설명했다.

이어 “박재범 대표님이 저를 먼저 찾아주고 믿어준 것에 감사함을 느꼈다. 아이돌로서 활동한 이전의 음악적 커리어를 살려 앞으로 더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아티스트가 되고 싶다는 목표와 함께 하이어뮤직에 합류하기로 최종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제이비는 이전 활동 당시에도 여러 그룹 및 개인으로 다양하게 활동했다. 갓세븐을 비롯해 JJ Project(제이제이 프로젝트), Jus2(저스투) 등 유닛 그룹으로 다양한 모습을 선보였다.

아울러 음악 크루 offshore(오프쇼어)에서는 작곡가로 활동할 때의 예명 Def.(데프소울)로 작곡 활동도 활발히 해왔다.

제이비는 매력적인 음색을 살려 R&B 기반의 음악을 선보일 계획이다. 아울러 아이돌 활동 당시 퍼포먼스를 보여줬던 만큼 다양한 작업물로 국내외 음악시장에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하이어뮤직 측은 “제이비는 힙합·R&B 음악을 사랑하는 한 사람으로서, 해당 음악신을 사랑하는 팬들 그리고 무엇보다 자신을 응원해주는 팬들과의 밸런스를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다”라며 “다양하게 활동하되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주는 아티스트로 성장해나갈 것”이라고 예고했다.

한편 JYP엔터테인먼트 소속이었던 그룹 갓세븐은 지난 1월 멤버 모두가 7년 간의 활동을 끝마치고 소속사를 떠났다.

진영은 배우 이병헌·김고은 등이 소속된 BH엔터테인먼트로 이적했으며, 뱀뱀은 선미가 소속된 어비스컴퍼니와 계약했다. 영재는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에 둥지를 틀었다. 유겸은 제이비와 같은 레이블인 AMOG으로 이적했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허지영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