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빌보드 뮤직 어워드 퍼포머 4년 연속 참석

방탄소년단 '2021 빌보드 뮤직 어워드' 퍼포머 확정 이미지ⓒBillboard Music Awards SNS

그룹 방탄소년단이 ‘2021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새 디지털 싱글 ‘버터’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빌보드 뮤직 어워드 주최측은 11일(이하 현지시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오는 23일 열리는 시상식에 방탄소년단이 퍼포머로 참석한다고 알렸다.

지난 2018년부터 ‘페이크 러브’,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다이너마이트’ 무대를 차례로 선보인 방탄소년단은 올해로 4번째 퍼포머로 참여하게 됐다.

아울러 방탄소년단은 이번 시상식에서 ‘톱 듀오/그룹’ ,’톱 송 세일즈 아티스트’, ‘톱 셀링 송’, ‘톱 소셜 아티스트’ 등 4개 부문 후보에 오르며 최다 부문 수상후보 자체 신기록을 세웠다.

시상식은 23일 오후 8시부터 미국 NBC 방송에서 생중계된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21일 오후 1시(한국시간) 신나고 경쾌한 분위기의 서머송 ‘버터’를 전 세계에 공개한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허지영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