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블리처스가 밝히는 타이틀곡의 의미

신인 아이돌 블리처스(BLITZERS)가 12일 첫번째 EP ‘체크인(CHECK-IN)’을 내고 데뷔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블리처스가 공개한 타이틀곡 ‘브리드 어게인(Breathe Again)’은 브레이크 기반의 드럼 비트와 강렬한 기타가 힘을 더해 1990~2000년대 힙합 스타일을 재해석한 곡이다.

리더 진화는 “10~20대 팬들에게는 신선함을, 30대 팬들에게는 향수를 불러 일으키고자 하는 노래”라며 “세대가 달라도 같은 메시지에 공감하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그런 곡”이라고 소개했다.

블리처스는 ‘브리드 어게인’을 통해 어느 때보다 멀어져 있지만, 반드시 다시 만나 같은 공간에서 마음껏 숨쉬며 실컷 뛰노는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가고 싶은 염원을 표현했다.

이번 앨범에는 ‘브리드 어게인’ 외에도 진화가 직접 가사를 쓰고 만든 랩 벌스가 인상적인 수록곡 ‘블리츠(Blitz)’, 새로운 여행의 시작을 알리는 ‘체크-인’, 신선한 바람과 파란 하늘처럼 너를 즐겁게 만들어주고 싶다는 메시지를 담은 ‘오션 블루(Ocean Blue)’ 등 6곡이 수록됐다.

12일 데뷔 쇼케이스를 가진 블리처스ⓒ사진=우조엔터테인먼트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한수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