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뮤지컬 ‘메리셸리’ 캐스팅 공개...배다해, 최연우, 려욱 출연

창작뮤지컬 '메리셸리'ⓒ(주)뷰티풀웨이

창작 뮤지컬 '메리셸리'에 출연하게 될 배우들이 공개됐다.

공연제작사 뷰티풀웨이는 "'프랑켄슈타인'을 쓴 메리셸리의 이야기를 담은 창작 뮤지컬 '메리셸리' 캐스트를 공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작품에 배우 배다해, 최연우, 이예은, 송원근, 박규원, 려욱, 기세중, 박선영, 조환지, 김도빈, 안창용, 정휘, 정가희, 유낙원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뮤지컬 '메리셸리'는 끊임없는 가난과 두려움, 외로움 속에서도 자신의 작품과 꿈을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는 영국의 소설가 '메리셸리'의 이야기를 기반으로 전개된다.

공연제작사 ㈜뷰티풀웨이와 제작투자 ㈜아떼오드가 선보이는 창작뮤지컬로 오는 8월 초연된다. 오는 8월 7일부터 10월 31일까지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공연된다.

박해림 작가가 작품을 썼고, 연출은 오루피나 연출가가 맡았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세운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