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아내 김민지 “슬픔을 증명하라고요?” 악플에 입장 밝혀

박지성 김민지ⓒ김민지 SNS

김민지 전 아나운서가 배우자 박지성 프로축구 K리그1 전북 어드바이저와 관련된 악성 댓글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일부 누리꾼들이 췌장암으로 사망한 故 유상철 전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 빈소에 박지성은 왜 가지 않냐며 문제 제기하자 이에 반박한 것이다.

김 전 아나운서는 9일 유튜브 채널 '김민지의 만두랑' 커뮤니티에 글을 올려 "유감이지만 저는 인증을 위한 사진을 찍어 전시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는 "예전부터 그런 글들을 보내는 분들이 많이 있었다"라며 "남편의 노력을 성실을 친분을 슬픔을 한 인간의 삶을 취재해 중계하고 증명하라는 메시지들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중에는 본인이 접한 부분적인 기사나 인증샷이 세상의 전부라고 인식하고 있는 유아기적 자기중심적 사고에서 기인한 황당한 요구가 대부분이라 응답할 필요를 느끼지 못했다"며 "그래서 별다른 대답을 내놓지 않았다"고 밝혔다.

김 전 아나운서는 "본질적으로 남편이 어떤 활동을 하든 혹은 하지 않든 법적 도의적 윤리적 문제가 없는 개인의 영역을 누군지도 모르는 그분들에게 보고해야 할 이유가 저에게나 남편에게 도무지 없다"고 짚었다.

그는 "그러한 'ㅇㅇㅇ에게 진실을 요구합니다.'라는 돌림노래 역시 그저 대상을 바꾸어 반복되는 폭력이라는 것을 알기 때문에 장단을 맞출 마음이 들지 않는다"면서 "세상엔, 한 인간의 삶 속엔 기사로 나오고 SNS에 올라오는 일 말고도 많은 일이 일어나고 있다"고 짚었다.

그는 "슬픔을 증명하라고요? 조의를 기사로 내서 인증하라고요? 조화의 인증샷을 찍으라고요?"라며 "도대체 어떤 세상에서 살고 계신 겁니까…제발 이상한 소리 좀 하지 마세요"라고 비판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이 일로 만두랑 구독자분들이 느끼실 피로감에 대해 사과합니다"라며 "채널과 관련 없는 글은 운영자가 삭제합니다. 이 글도 곧 삭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영국 런던에 거주하고 있는 박지성은 국내에 입국하더라도 2주 간 자가격리를 해야하기 때문에 故 유 감독의 조문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한 상황이었다.

동아일보에 따르면 지난 9일 열린 故 유 감독 발인식에 참석한 김병지 대한축구협회 부회장은 "영국에 있는 박지성이 직접 연락해 와 '참석하지 못해 죄송하다'고 했다"며 "'박지성이 유 전 감독을 잘 보내드리길 부탁하고 추후 찾아뵙고 인사를 드리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7일 유 전 감독은 췌장암 4기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났다. 지난 9일 발인식에서 고인과 함께했던 2002 한일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들이 마지막 길을 배웅했다. 한국은 2002년 개최된 월드컵에서 포르투갈, 이탈리아, 스페인 등 세계적인 축구 강국을 물리치고 4강 신화를 이뤘다.

김민지 전 아나운서 유튜브 글 전문

이런 일이 저에게 처음은 아닙니다.
예전부터 그런 글들을 보내는 분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남편의 노력을 성실을 친분을 슬픔을
한 인간의 삶을 취재해 중계하고 증명하라는 메시지들이요.
그중에는 본인이 접한 부분적인 기사나 인증샷이 세상의 전부라고 인식하고 있는
유아기적 자기중심적 사고에서 기인한 황당한 요구가 대부분이라
응답 할 필요를 느끼지 못했습니다.
그래서 별다른 대답을 내놓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그것은 앞으로도 변하지 않을 것입니다. 아무리 저한테 바라셔도 어쩔 수 없습니다.
유감이지만 저는 인증을 위한 사진을 찍어 전시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본질적으로
남편이 어떤 활동을 하든 혹은 하지 않든
법적 도의적 윤리적 문제가 없는 개인의 영역을
누군지도 모르는 그분들에게 보고해야할 이유가 저에게나 남편에게 도무지 없습니다.

그리고 그러한 ‘ㅇㅇㅇ에게 진실을 요구합니다’ 라는 돌림노래 역시 그저 대상을 바꾸어 반복되는 폭력이라는 것을 알기 때문에 장단을 맞출 마음이 들지 않습니다.
세상엔, 한 인간의 삶 속엔
기사로 나오고 sns에 올라오는 일 말고도 많은 일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당연한 일입니다.
당연한 일을 당연하게 여기시길 바랍니다.

슬픔을 증명하라고요?
조의를 기사로 내서 인증하라고요?
조화의 인증샷을 찍으라고요?
도대체 어떤 세상에서 살고 계신 겁니까….제발 이상한 소리 좀 하지 마세요.

덧붙여
이 일로 만두랑 구독자분들이 느끼실 피로감에 대해 사과합니다.
채널 주인으로서 무척 송구하고 죄송합니다.
채널과 관련없는 글은 운영자가 삭제합니다.
이 글도 곧 삭제하겠습니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세운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