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석열이 ‘형’ 맞습니다”...출마선언일에 페이스북 개설한 윤석열

윤석열 전 검찰총장 페이스북ⓒ페이스북

정치 참여 선언을 앞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9일 오전 페이스북 계정을 개설하고 소통에 나섰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오전 9시께 자신의 페이스북에 처음으로 글을 올려 "여러분께 더 가까이 다가가고 더 자주 여러분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처음으로 SNS를 시작했다"며 "언제든지 어떠한 얘기라도 좋다. 제게 말을 걸어주시면 마음을 다해 여러분과 대화하겠다"고 적었다.

페이스북 소개글에는 "그 석열이 '형' 맞습니다. 국민 모두 '흥'이 날 때까지"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반려견 '토리'와 함께 찍은 사진과 노트북으로 직접 페이스북 계정을 만들고 있는 사진도 함께 올렸다.

자기소개란에는 '애처가', '아메리칸 파이를?', '국민 마당쇠', '토리아빠 나비집사', '엉덩이탐정 닮았다고 함'이라고 썼다.

윤 전 총장의 페이스북 개설은 이날 오후 1시 서울 양재동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관'에서 출마 선언 기자회견을 앞두고 정치인으로서 여러 현안에 대해 직접 메시지를 내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그러나 윤 전 총장의 페이스북은 개설 20분 만에 곧 비공개로 전환했다가 이날 오후 다시 공개됐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백겸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