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이민혁, 코로나19 확진… 음성 판정 이틀 뒤 기침·발열 증세

지인 확진 직후 검사에선 음성 판정

이민혁(자료사진)ⓒ김슬찬 기자

그룹 비투비 이민혁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17일 관련 소식을 전하며 “이민혁은 앞서 신속항원, PCR 검사에서 음성판정을 받았으나 지난 16일 기침 및 발열 증상을 보여 보건소에서 코로나19 PCR 검사를 진행했고,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민혁은 지난 13일 밤 보컬 선생님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이 전해지자 선제적 검사를 실시했고, 14일 소속사는 이민혁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한 바 있다. 그런데 이틀 뒤 기침, 발열 등의 증상이 나타나 다시 검사했더니 양성 판정이 나온 것이다.

현재 이민혁은 방역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와 함께 안정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사는 “이민혁의 빠른 쾌유를 위해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며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 보건당국의 방역지침을 준수해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도균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