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원큐 K리그 2021’ 추가등록 마감, 총 93명 등록

K리그1 420명, K리그2 347명 총 767명

하나원큐 K리그 2021ⓒ사진=대한프로축구연맹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지난 6월 23일부터 7월 20일까지 4주간 선수 추가등록을 받은 결과, K리그1 및 K리그2 합계 총 96명이 등록을 완료했다.

K리그1은 46명이 등록을 마쳤다. 유형별로는 ▲자유계약선수 16명(FA선수 1명 포함), ▲이적 6명, ▲임대 5명, ▲신인계약 4명, ▲준프로계약 1명, ▲군 전역(상무) 12명, ▲임대 복귀 2명 순이다. 국내 선수는 40명, 외국인 선수는 6명이다.

K리그2의 추가등록선수는 총 47명이다. ▲자유계약선수 12명, ▲군 입대(상무) 12명, ▲임대 8명, ▲이적 7명, ▲군 전역(상무 3명, 사회복무요원 2명) 5명, ▲신인계약 3명 등이다. 이중 국내 선수는 43명, 외국인 선수는 4명이다.

추가등록기간이 종료된 21일 현재 2021시즌 K리그 등록선수는 총 767명이 됐다. K리그1 등록선수는 420명(팀당 평균 35명), K리그2 등록선수는 347명(팀당 평균 34.7명)이다.

한편, 국제이적의 경우 추가등록기간 내 국제이적확인서(ITC) 발급 신청이 완료되었다면 마감 이후에도 등록이 가능하다. 현재 대구 라마스, 강원 츠베타노프와 마티야가 신청을 끝낸 상황이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현석훈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