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더나, 1회 접종으로 델타 변이 72% 예방...입원·사망 96% 막아”

2492만 회분 도입 완료, 내달 말까지 3100만 회분 추가 도입 예정

모더나 코로나 백신ⓒ사진=뉴시스/AP

미국 모더나 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기존 바이러스 뿐만 아니라 델타 변이 바이러스에도 높은 감염 예방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질병관리청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이하, 추진단)에 따르면, 모더나 백신은 3만420명을 상대로 한 임상 3상 결과 코로나19에 대해서 94.1%의 예방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고됐다.

모더나 백신은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감염 및 입원·사망 예방 효과도 뛰어난 편이었다.

특히 캐나다에서 42만1073명을 대상으로 벌인 1차 접종 후 변이주 예방 효과 조사에서 델타 변이에 대한 예방 효과는 72%를 보였다고 한다. 델타 변이에 대한 입원·사망 예방 효과도 96%인 것으로 나타났다. 델타는 영국형 알파 변이보다 1.6배 전파력도 높고 입원율도 2.26배 높은 변이 바이러스로, 국내에서도 가장 우려되는 변이주다.

해당 조사에서 모더나사 백신은 알파 변이와 베타·감마 변이에 대한 예방 효과도 각각 83%, 77%로 꽤 높게 나타났다. 또 1차 접종 후 입원 및 사망 예방 효과는 알파 변이 79% 베타·감마 변이 89% 등으로 보고됐다.

모더나 백신은 지난달부터 국내 의료기관 30세 미만 종사자를 대상으로 접종이 시작돼, 현재까지 6만3248명이 접종을 받았다.

오는 26일부터는 50대 연령층에 대한 모더나 백신 접종도 시작될 예정이다.

다만, 추진단은 모더나 접종 후 심근염·심낭염 의심증상이 발생하거나 피부필러 시술자에서 얼굴부종이 나타나는 경우가 있다고 밝혔다. 추진단은 이 경우 신속히 의사 진료를 받고, 환자 진료 의료기관은 이상반응을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추진단에 따르면, 모더나 백신은 이날 29만 회분이 국내에 도착해 총 2492만 회분 국내 도입이 완료됐으며, 내달 말까지 약 3100만회분의 백신이 추가로 공급될 예정이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승훈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