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스타벅스코리아 지분 17.5% 인수... 최대주주 등극

스타벅스커피 인터내셔널 지분 17.5% 4,742억원에 매입...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지분 총 67.5% 확보

스타벅스 자료사진ⓒ뉴시스

신세계그룹이 지분 추가 인수를 통해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최대주주가 됐다.

신세계 이마트(신세계)는 공시를 통해 스타벅스커피 인터내셔널이 보유하고 있던 스타벅스커피 코리아의 지분 50% 중 17.5%를 추가 인수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마트가 인수한 지분은 주식 70만주로 취득금액은 약 4,743억원 규모다.

이로써 신세계그룹은 기존 지분 50%를 포함해 총 67.5%의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지분을 보유하게 됐다.

잔여 지분 32.5%는 싱가포르 국부 펀드인 싱가포르 투자청(GIC)이 장기적 투자 관점에서 인수키로 했다.

지분 인수에 따른 한국의 스타벅스 운영은 기존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해 온 대로 유지된다. 고객 서비스 및 파트너의 처우 등도 변함없이 유지될 것이라는 게 신세계 측의 설명이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지난 1999년 이대 앞에 한국 스타벅스 1호점을 연 이후 미국 스타벅스 본사와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발전시켜왔다”면서 “향후 한국시장에서의 새로운 성장을 위한 다양한 논의 끝에 추가 지분 인수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윤정헌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