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벤치, 황의조 원톱 온두라스전 선발 명단 발표

대한민국 이강인이 25일 오후 일본 이바라기현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2차전 대한민국과 루마니아의 경기에서 패널트킥을 성공시킨 후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2021.7.25ⓒ사진=뉴스1

한국 올림픽 축구 대표팀은 28일 오후 5시30분 일본 요코하마 국제종합경기장에서 온두라스와 2020 도쿄올림픽 조별리그 최종전을 갖는다.

한국은 4-2-3-1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임한다. 이강인이 선발에서 빠졌고, 최전방에 황의조, 그 뒤를 공격형 미드필더 권창훈, 오른쪽 윙어 이동준이 공격을 책임진다.

왼쪽 윙어로 측면 수비와 측면 공격을 모두 소화할 수 있는 김진야가 출장했다. 김학범 감독이 수비에 포석을 둔 것으로 해석된다.

미드필더는 원두재와 김진규로 구성됐고, 포백은 강윤성, 박지수, 정태욱, 설영우가 맞는다.

골문은 여전히 송범근이 지킨다.

한국은 이날 비기기만 해도 8강 토너먼트에 진출한다. 뉴질랜드와 1차전에서 0-1로 일격을 당했지만 루마니아에 4-0으로 대승을 거두면서 좋은 흐름을 타고 있다.

B조는 뉴질랜드, 온두라스, 한국, 루마니아 모두 1승1패를 기록중이다. 한국은 골득실에서 +3으로 조 1위를 달리고 있다.

한국은 2016년 리우올림픽 8강에서 온두라스에 패해 탈락했다. 5년 만에 나서는 설욕전인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현석훈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