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유신학원 법인 운영 4년만에 정이사 체제로 전환

29일 학내 구성원 의견 반영해 정이사 12명 최종 선임

경기도교육청 (자료사진)ⓒ사진 = 뉴시스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29일 지난 4년 동안 임시 이사 체제였던 유신학원 법인 운영을 정이사 체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유신학원은 1972년도에 설립된 학교법인으로 수원에서 유신고(39학급), 창현고(42학급)를 운영하고 있다.

해당 학원은 지난 2016년 도교육청 감사 결과 교원 임용 부적정, 이사회 미개최, 이사회 회의록 허위 작성, 임원 선임 절차 위반이 적발돼 전·현직 임원 11명(이사 9명, 감사 2명)에 대한 취임 취소 처분을 받은 바 있다.

이에 따라 도교육청은 2017년 5월부터 4년 동안 유신학원에 임시 이사를 파견해 학내 구성원 의견을 반영한 운영 계획을 수립하고, 기존 법인과 모든 소송을 마무리하며 학교법인 정상화를 진행해왔다.

지난 4월 사학분쟁조정위원회에 유신학원 정상화 추진계획 심의를 요청했으며, 위원회 의결에 따라 법인 운영 정상화를 위한 정이사 후보자 추천 작업을 진행했다.

그 결과 전·현직 이사 협의체, 학교 운영위원회(유신고·창현고), 개방이사 추천위원회, 도교육청이 추천한 정이사 후보자 26명 가운데 최종 12명을 정이사로 선임해 법인 운영 정상화를 완료했다.

김용호 도교육청 학교지원과 과장은 “유신학원 정이사 선임은 학내 구성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적극 반영해 이루어졌다”며 “도교육청은 학교법인이 사립학교법을 준수하면서 투명하고 공정하게 법인을 운영할 수 있도록 세심하게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이소희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