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트로트 퀸’ 윤수현 27일 승리기원 시구

트로트 가수 윤수현ⓒ민중의소리

KIA타이거즈가 27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홈경기에서 트로트 가수 윤수현 씨를 초청, 승리기원 시구 이벤트를 개최한다.

윤수현 씨는 이날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 시구자로 나서 KIA의 승리를 기원한다.

윤수현 씨는 “요기 베라 선수의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라는 말처럼, 끝까지 역전의 기회가 있고, 모든 순간에 긴장감이 흐르는 야구를 정말 좋아한다”면서 “이렇게 시구 기회를 얻게 돼 영광이며, KIA타이거즈 선수들을 열심히 응원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차세대 트로트 퀸’으로 불리는 윤수현은 ‘천태만상’, ‘꽃길’, ‘사치기사치기’, ‘손님 온다’ 등 여러 히트곡으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현석훈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