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에 식당에서 휘두른 흉기에 1명 사망 4명 부상...40대 검거

경찰마크ⓒ뉴시스

추석 당일 40대 남성이 술을 마시던 일행에게 흉기를 휘둘러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다.

경남 창원서부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49)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전날 오후 7시께 창원시 의창구 소답동 한 음식점에서 흉기를 휘둘러 1명을 숨지게 하고, 일행 4명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다친 이들은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 직후 A 씨는 부산으로 도주했으며, 오후 11시 10분께 부산시 진구의 길거리에서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고향 선후배 사이인 이들은 평소에 사이가 좋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씨가 술을 마신 후 피해자들이 있는 음식점에 찾아가 미리 준비한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한 후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세운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