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판 ‘오징어 게임’ 무산…강릉시, 행사 금지 행정명령

현실판 ‘오징어 게임’으로 불리는 ‘세인트 게임’. 강릉시 한 호텔이 계획했으나, 시의 행사 금지 행정명령으로 무산됐다.ⓒ세인트존스호텔

강원도 강릉시의 한 호텔에서 개최될 예정이던 현실판 ‘오징어 게임’이 무산됐다.

강릉시는 오는 24일 강릉 지역 한 호텔이 계획한 ‘세인트 게임’에 대해 행사 주최 금지 행정명령을 통보했다고 13일 밝혔다.

현재 강릉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를 적용 중인 가운데, 해당 행사가 숙박시설 주관 파티 등 행사 주최 금지 위반에 해당한다고 판단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서는 숙박시설이 행사를 주최할 수 없고, 사적 모임도 코로나19 예방접종 완료자를 포함해 8명으로 제한된다.

행사 주최 금지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하향돼도 유지된다. 이에 따라 해당 호텔이 행사를 강행하면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과태료가 부과된다.

한편, 해당 호텔은 오는 24일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 게임’에 나오는 ‘무궁화꽃이 피었습니다’, ‘줄다리기’, ‘설탕 뽑기’, ‘딱지치기 토너먼트’ 등 게임을 진행하고, 최종 우승자에게 500만원의 상금을 수여 하는 행사를 열 계획이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스틸컷ⓒ넷플릭스

관련기사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조한무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