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최재형 영입 “안철수와도 가치동맹 할 수 있다”

최재형 전 감사원장, 홍준표 의원 캠프 합류ⓒ뉴시스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 캠프에 공식 합류했다.

홍 의원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캠프 사무실에서 최 전 원장 영입 행사를 열고 “정권교체를 열망하는 국민적 여망 앞에 ‘확실한 정권교체’를 통한 ‘정치교체’를 실현하기 위해 힘을 합하기로 약속했다”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공동발표문에서 “우리 두 사람은 확실한 정권 교체와 정치 교체라는 시대적 과제를 향한 오늘의 ‘가치 동맹’을 통해, 부패하고 무능한 현 정권의 집권 연장 야욕을 기필코 막아내고 건전한 보수의 가치를 가진 미래 세대를 양성해 대한민국의 힘찬 내일을 열어갈 것임을 두 손 맞잡아 굳게 약속한다”라고 말했다.

최 전 원장은 2차 예비경선 탈락 이후 홍 의원에게 캠프 합류 요청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자리는 홍 의원이 전날 밤 서울 양천구 최 전 원장의 자택을 찾아가면서 마련됐다.

최 전 원장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아닌 홍 의원 캠프에 합류한 이유에 대해 “본선에서 여당 후보를 이길 수 있는 후보가 우리 당 후보가 돼야 한다는 게 첫 번째 선결 조건이었다”라며 “안정적이고 도덕적인 면에서, 확장성 면에서 국민 지지를 가장 많이 받을 분을 돕는 게 정치 교체, 정권 교체에 대한 국민 열망에 부흥한다는 뜻에서 (홍 의원을) 지지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홍 의원은 최 전 원장이 게임체인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 전 원장의 영입으로 경선에서 윤 전 총장을 이길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 뜻이었다. 홍 의원은 “최 전 원장은 미스터 클린이다. 캠프가 클린하다는 걸 국민에게 알리는 큰 계기가 될 것”이라며 “국민이나 당원에게 주는 정치적 메시지도 굉장히 크다”라고 설명했다.

홍 의원은 다른 대선 후보와 단일화는 언제나 열려있다며 안철수 후보를 언급했다. 그는 “오늘처럼 가치동맹을 하는 건 언제나 열려있다”라며 “안철수 후보와 가치동맹을 똑같이 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홍 의원 지지를 선언한 안상수 전 인천시장과 박찬주 전 육군대장도 참석했다.

한편 홍 의원은 최근 이낙연 전 대표 캠프 대전 선거대책위원장이 홍 의원 캠프에 합류했다고 밝혔다. 홍 의원은 “이분이 대전 선대위 고문으로 오기로 약조했다”라며 “이게 통합 아니겠나. 이게 역선택이라고 이야기 할 수 있겠나”라고 밝혔다.

민중의소리를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되고, 기자후원은 해당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김동현 기자 응원하기

많이 읽은 뉴스